2023 한국의 실업급여 제도, 폐지까지 고려한 개혁 직면

2023 한국의 실업급여 제도, 폐지까지 고려한 개혁 직면

안녕하세요. 지구여정입니다. 최근 한국 정치권과 행정부에서 현재 최저임금의 80%로 고정되어 있는 최저 실업급여를 낮추거나 폐지하자는 논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공감대는 제도를 남용한 부정 수급에 대한 수많은 우려를 고려한 것입니다. 이 글에서는 이러한 변화에 대한 개요, 현재 실업 수당을 받고 있는 사람들에게 미칠 영향, 그리고 이러한 제안의 근거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실업 수당의 현재 상태

현재 한국의 최저 실업급여(구직자 수당이라고도 함)는 최저 임금의 80%로 책정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정치인과 정책 입안자들 사이에서 이 수당이 악용되어 ‘시럽급여’라고 불리는, 포기하기에는 너무 달콤한 혜택이 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박대철 국민의당 정책위의장은 실업급여 제도 개선을 위한 당-정 합동 공청회 후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분위기를 전했다. 박 위원장은 참석자들 사이에서 실업 수당의 최저액을 낮추거나 폐지하는 등 근본적인 제도 개혁이 필요하다는 데 대체로 공감대가 형성됐다고 밝혔다.

실업급여 부정수급 적발현황, 2023 한국의 실업급여 제도, 폐지까지 고려한 개혁 직면
실업급여 부정수급 적발현황

이러한 우려는 해당 제도의 부정 수급 사례가 증가하면서 더욱 커지고 있습니다. 일부 수급자들은 실업 수당를 계속 받기 위해 구직 활동을 속이는가 하면, 고용주를 조직하거나 브로커와 연계하는 등 불공정 행위에 가담한 혐의로 유죄 판결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2. 앞으로의 계획

실업급여 제도개선 공청회, 2023 한국의 실업급여 제도, 폐지까지 고려한 개혁 직면
실업급여 제도개선 공청회

정부는 이러한 부정 행위에 대응하여 특별 점검을 확대하고 해당 행위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는 수급자들의 보다 활발한 구직 활동을 장려하고 부정 수급을 방지하기 위한 것입니다.

이 계획의 일환으로 정부는 최저 실업 급여를 줄이거나 심지어 폐지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습니다. 이 제안에 대해 논란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찬성하는 사람들은 사람들이 일을 통해 얻은 세후 소득보다 실업 수당을 더 많이 받는 현재의 왜곡된 구조를 바로잡을 필요가 있다고 주장합니다.

실제로 박 의원의 지적처럼 최저임금의 80%를 하한선으로 지급하고 실업급여 수급 조건을 지나치게 관대하게 설정한 현행 제도가 단기 취업과 반복적인 실업 수당 수급이라는 왜곡된 관행을 낳고 있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중소기업은 구인난에 시달리고, 실업급여 수급자의 재취업 노력은 부진한 실정입니다. 2022년 실업 수당 수급 기간 중 재취업률은 28%에 불과했습니다.


3. 제도 개선의 필요성

실업급여 제도 개선 방향, 2023 한국의 실업급여 제도, 폐지까지 고려한 개혁 직면
실업급여 제도 개선 방향 (그래픽 = 이지원)

그러나 최저급여의 삭감 또는 폐지를 주장하는 사람들조차도 이것만으로는 모든 문제를 해결하기에는 충분하지 않을 수 있다는 점을 인식하고 있습니다. 또한 하한선을 낮추거나 폐지하는 것과 동시에 상한선을 높이거나 기간을 연장하는 방안도 함께 고려할 필요가 있다는 인식이 있습니다. 실업급여의 부작용을 줄이고 순기능을 강화하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입니다.

공청회 참석자들은 ‘일하는 사람이 더 적게 받는’ ‘기형적’인 현행 제도의 구조를 바꿔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이들은 실업 수당이 구직활동을 위축시키는 ‘달콤한 보너스’가 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박 대표는 문재인 정부 들어 2017년부터 매년 최저임금이 대폭 인상되고, 2019년에는 실업급여 보장이 확대되면서 해당 수당이 세후 월급보다 많은 모순적인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4. 마무리

이번 공청회 논의를 통해 현행 실업급여 제도의 근본적인 개편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대가 형성된 것으로 보입니다. 참석자들은 현재 제도가 남용되고 있으며 의도하지 않은 여러 가지 바람직하지 않은 결과를 초래하고 있다는 데 동의했습니다. 최저 실업급여의 축소 또는 폐지, 조사 강화, 부정 행위에 대한 처벌 강화 등 제안된 변경 사항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필요한 조치로 간주됩니다.

이러한 변화는 현재 실업 수당을 받고 있는 사람들에게 우려를 불러일으킬 수 있지만, 지지자들은 이 제도의 지속 가능성을 보장하고 실업 수당 수급보다 고용을 중시하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필수적이라고 주장합니다. 이러한 제안된 변화가 어떻게 시행될지, 그리고 더 넓은 경제와 사회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는 아직 지켜봐야 합니다.


2023년 7월 개봉영화 기대작 TOP 5

2023년 6월 영화 흥행순위 TOP 5

오늘의 역사적 순간들

부름아케데미-메인
* 블로그 글쓰기가 어렵다면 찾아주세요!

Leave a Comment